2024년 05월 21일 화요일

  • 서울 16℃

  • 인천 16℃

  • 백령 13℃

  • 춘천 16℃

  • 강릉 12℃

  • 청주 17℃

  • 수원 15℃

  • 안동 15℃

  • 울릉도 13℃

  • 독도 13℃

  • 대전 15℃

  • 전주 16℃

  • 광주 14℃

  • 목포 16℃

  • 여수 17℃

  • 대구 16℃

  • 울산 15℃

  • 창원 17℃

  • 부산 15℃

  • 제주 16℃

KAIDA 검색결과

[총 4건 검색]

상세검색

20∼30대 수입차 구매 줄었다···경기침체에 고금리 부담 영향

일반

20∼30대 수입차 구매 줄었다···경기침체에 고금리 부담 영향

지난해 수입차 시장에서 20∼30대의 신차 등록 대수가 크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고금리 등의 여파로 30대의 신차 등록 대수가 매년 줄고 있는데, 이는 최근 수입차 시장의 위축에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풀이된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28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의 조사 결과 지난해 20∼30대의 수입 신차 등록 대수는 4만8천178대로, 전년 대비 5만8천661대에서 대비 17.9% 줄었다. 전체 수입차 등록에서 20∼30대가 차지하는 비중도 17.8%로, 20% 아

수입차 판매, '반도체 수급난'에 1월 22% 축소···BMW '왕좌' 탈환

수입차 판매, '반도체 수급난'에 1월 22% 축소···BMW '왕좌' 탈환

BMW코리아가 지난달 국내시장에서 수입차 판매 1위를 되찾았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지난달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가 1만7361대로 집계됐다고 7일 발표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22.2% 감소한 수치다. 국내 시장 최다 판매 브랜드는 5550대를 판매한 BMW가 차지했다.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는 이보다 적은 3405대를 판매하며 2위에 그쳤다. BMW는 지난해 12월 벤츠에 월별 판매 1위 자리를 내준지 1개월 만에 다시 왕좌를 탈환했다.

수입車협회 “3년간 전기차 53종 출시···곧 1만대 판매 달성”

수입車협회 “3년간 전기차 53종 출시···곧 1만대 판매 달성”

국내 수입차 업체들이 친환경차 트렌드에 초점을 맞추고 라인업 강화와 인프라 확대에 나선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이하 KAIDA·카이다)가 서울 중구 밀레니엄 힐튼 서울 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신임 이사회 구성 이후 카이다가 개최한 첫 공식행사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그룹 사장인 르네 코네베아그 회장을 비롯해 타케무라 노부유키 부회장(한국토요타자동차 사장), 임한규 부회장이 자리했다. 토마스 클라인 부회장

韓수입차협회, 전기차 산업 발전 힘쓴다

韓수입차협회, 전기차 산업 발전 힘쓴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가 (사)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IEVE)와 (사)세계전기차협의회(GEAN)와 글로벌 전기자동차 산업 발전을 위해 실질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9일 KAIDA에 따르면 IEVE, GEAN와 이날 오후 제7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가 열리는 제주 서귀포시 중문관광단지 내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상호협력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MOU 체결식에는 르네 코네베아그 KAIDA 회장과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