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2일 월요일

  • 서울 14℃

  • 인천 16℃

  • 백령 14℃

  • 춘천 14℃

  • 강릉 11℃

  • 청주 14℃

  • 수원 14℃

  • 안동 12℃

  • 울릉도 13℃

  • 독도 13℃

  • 대전 14℃

  • 전주 15℃

  • 광주 15℃

  • 목포 15℃

  • 여수 15℃

  • 대구 14℃

  • 울산 13℃

  • 창원 15℃

  • 부산 14℃

  • 제주 15℃

KT 검색결과

[총 2,411건 검색]

상세검색

KT, 최대주주 변경 심사 신청···현대차그룹, 1대 주주 초읽기

통신

KT, 최대주주 변경 심사 신청···현대차그룹, 1대 주주 초읽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KT의 최대주주가 된 현대차그룹에 대해 공익성 심사에 돌입한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KT는 이날 오후 5시경 전기통신사업법에 따라 과기정통부에 기간통신사업자 최대주주 변경에 따른 공익성 심사를 신청했다. 이번 심사 신청은 KT의 1대 주주였던 국민연금이 지난달 20일 지분 일부를 매각하면서 최대주주가 현대차그룹(현대차 4.75%·현대모비스 3.14%)으로 변경됐기 때문이다. 전기통신사업법상 기간통신사업자는 최대주주

"개인 비서부터 서비스 상담사까지"···AI로 그린 통신 청사진

통신

[르포]"개인 비서부터 서비스 상담사까지"···AI로 그린 통신 청사진

조만간 통신 서비스 전반에 인공지능(AI)이 탑재된 시대가 도래할 전망이다. 17일 개막한 '월드IT쇼2024(이하 WIS2024)에 참가한 통신사들은 각자 노하우를 바탕으로 다양한 AI 서비스를 내놨는데, 새로운 시대에 대한 기대감에 이곳을 찾은 관람객들로 문정성시를 이뤘다. SK텔레콤(이하 SKT)과 KT는 이날부터 오는 19일까지 서울시 강남구 코엑스에서 진행되는 WIS2024에 부스를 마련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한국정보통신

비용 절감은 과제로···통신사 해법은 'PAA·AICC'

통신

[AI 인재 쟁탈전]비용 절감은 과제로···통신사 해법은 'PAA·AICC'

이동통신 3사가 유·무선 통신 사업의 한계에 따른 수익성 악화에 연일 고심이 깊어져 가는 상황이다. 이에 각 통신사들은 저마다 해법을 꺼내 들고 있는데, 공통점은 결국 '인공지능(AI)'이다. 이들은 풍부한 통신 데이터를 기반으로 AI 비서(PAA)나 AI 콜센터(AICC)를 도입, 갈수록 커지는 비용 부담을 덜어낸다는 방침이다. '역성장 위기'에 고심 빠진 통신3社…비용 절감 '숙제' 지난해 이들 통신사의 실적을 살펴보면, 모두 예년보다 아쉬운

AI도 사람이 '핵심'···통신3사, 인재 영입 불붙었다

통신

[AI 인재 쟁탈전]AI도 사람이 '핵심'···통신3사, 인재 영입 불붙었다

이동통신 3사가 미래 신사업 먹거리로 점찍은 인공지능(AI) 인재 영입에 열을 올리고 있다. 날로 커지는 AI 산업 전문가들을 미리 확보, 빠르게 성장하기 위한 안배다. 최근 들어서는 기업의 수장들이 직접 나서는 적극적인 행보도 보여주고 있다. 수장까지 나서 "AI 인재 모십니다" 황현식 LG유플러스 사장은 지난 13일(현지시간) 미국 실리콘밸리 포시즌스 호텔에서 AI 분야의 글로벌 인재들과 미래 비전을 공유하는 행사를 직접 주관했다. 이날

KT, WIS 2024서 차세대 인공지능 통신 기술 공개

통신

KT, WIS 2024서 차세대 인공지능 통신 기술 공개

KT는 오는 17일부터 19일까지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리는 월드IT쇼 2024(이하 WIS 2024)에서 전시부스를 마련해 차세대 인공지능 통신 기술(AICT)을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KT는 'AICT Company, KT'를 주제로 학교, 일터 등 고객이 일상생활 속에서 체험하는 AICT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전시부스 입구에는 인공지능 디지털 전환(AX)를 주제로 스페셜 존을 마련했다. 이 존에서 KT는 LLM 기반 챗봇 서비스를 제공하는 'A

역대급 실적 쓴 '밀리의서재'...'친정' KT 효과 제대로 봤다

인터넷·플랫폼

역대급 실적 쓴 '밀리의서재'...'친정' KT 효과 제대로 봤다

지난해 역대 최고 실적을 낸 독서 플랫폼 '밀리의서재'가 모회사인 KT와의 시너지를 위해 다방면으로 논의 중이다. 특히 본격적인 성장을 이어가고자 새로운 대표 선임과 AI 본부 신설 등 다양한 변화를 꾀하고 있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밀리의서재는 지난달 박현진 전 지니뮤직 대표를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창업주인 서영택 전 대표는 밀리의서재를 창업한지 약 8년 만에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게 됐다. 경영에 손을 뗀 서 전 대표는 회사 자문

비용 절감 나선 통신3사···AI로 고객 응대

통신

비용 절감 나선 통신3사···AI로 고객 응대

'탈통신'을 외치는 이동통신 3사가 AICC(AI Contact Center, AI컨택센터) 영역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업계에서는 고객센터가 AI 기술을 도입하면 운영 등 비용 절감과 업무 효율에 큰 효과를 볼 것으로 본다. 9일 업계에 따르면, 미래 먹거리 사업으로 각광받는 AI를 도입한 AICC가 통신 3사의 눈에 들었다. AICC는 AI 기반의 고객센터 솔루션으로 단순 반복 업무가 많은 고객 상담 업무에 학습된 인공지능을 활용해 서비스 만족

전환지원금에 알뜰폰 '찬바람'···순유입도 '뚝'

통신

전환지원금에 알뜰폰 '찬바람'···순유입도 '뚝'

통신사들이 소비자들에게 번호이동 전환지원금을 제공함에 따라 알뜰폰 업계에 비상등이 켜졌다. 7일 통신업계에 따르면 올해 알뜰폰 업체들의 번호이동 순증 규모는 ▲1월 7만8060명 ▲2월 6만5245명 ▲3월 4만5371명으로 하락세를 나타냈다. 전환지원금 지급이 시작된 3월에 그 폭이 커졌다는 점이 두드러진다. 알뜰폰으로 갈아타는 신규 가입자 유입이 알뜰폰을 떠나는 기존 가입자 유출보다 여전히 많기는 하지만, 그 차이가 대폭으로 줄었다. 지난달 알뜰

'알뜰폰 파도'에 SKB도 동참, '인터넷·IPTV' 결합할인으로 응수

통신

'알뜰폰 파도'에 SKB도 동참, '인터넷·IPTV' 결합할인으로 응수

SK브로드밴드가 알뜰폰과 자사 인터넷의 결합 상품을 출시했다. 이로써 통신 3사 모두 알뜰폰과의 결합 상품을 마련한 상황인데, 업계에서는 최근 '알뜰폰 갈아타기'가 성행하는 만큼, 이곳 시장 점유율을 높이기 위한 전략으로 풀이한다. 4일 업계에 따르면 SK브로드밴드는 최근 SK텔레콤 망을 사용하는 알뜰폰 고객들 대상으로 SK브로드밴드 인터넷과 IPTV인 'B tv'를 결합할 수 있는 상품 '알뜰한 결합'을 운영 중이다. 해당 결합 상품을 이

KT, 소상공인 위한 결합 상품 '으랏차차 패키지'로 개편

통신

KT, 소상공인 위한 결합 상품 '으랏차차 패키지'로 개편

KT는 직관적이고 최적화된 구성으로 개편한 소상공인 결합상품 '으랏차차 패키지'를 오는 5일 출시한다. KT는 기존 소상공인 결합 상품인 '사장님 성공팩'의 명칭을 '으랏차차 패키지'로 변경한다고 4일 밝혔다. 상품 구조는 '필수 상품+기본 선택+추가 선택'의 3단계에서 '필수 상품+기본 선택'인 2단계로 간소화하고 소상공인들이 많이 찾는 상품으로 재구성해 상품 경쟁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으랏차차 패키지는 소상공인의 매장 운영에 필요한 ▲인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