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5일 목요일

  • 서울 20℃

  • 인천 18℃

  • 백령 12℃

  • 춘천 22℃

  • 강릉 25℃

  • 청주 22℃

  • 수원 20℃

  • 안동 24℃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23℃

  • 전주 23℃

  • 광주 25℃

  • 목포 18℃

  • 여수 20℃

  • 대구 26℃

  • 울산 21℃

  • 창원 25℃

  • 부산 22℃

  • 제주 18℃

이슈플러스 기재차관 "공공기관 신속집행에 경영평가 가점 부여"

이슈플러스 일반

기재차관 "공공기관 신속집행에 경영평가 가점 부여"

등록 2024.01.26 13:26

김선민

  기자

김윤상 기획재정부 2차관. 사진=연합뉴스 제공김윤상 기획재정부 2차관. 사진=연합뉴스 제공

김윤상 기획재정부 2차관이 "공공기관의 예비타당성 조사 적기 완료·신속 집행에 대해 경영평가 시 가점 부여 방안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김 차관은 26일 오전 서울 강남구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A노선 사업 현장을 찾아 '주요 공공기관 투자·집행 점검회의'를 열어 이같이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김 차관을 비롯해 △한국토지주택공사(LH) △한국전력공사 △철도공단 △한국수력원자력 △도로공사 △수자원공사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 △농어촌공사 △인천공항공사 △코레일 등의 부기관장이 참석했다.

공사 현장 상황실에서 개최된 투자·집행 점검회의에서는 주요 공공기관의 연간 집행관리 목표와 금년도 우리 정부가 추진 중인 상반기 공공부문 신속집행의 추진 방안을 논의했다. 정부는 상반기 중 재정(중앙·지방·지방교육) 350조4천억원, 공공기관 34조9천억원, 민간투자사업 2조7천억원을 집행할 계획이다.

김 차관은 "경제회복 기조를 공고히 하기 위해 공공기관의 역할이 어느 때보다도 중요한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방문한 GTX 수서역 공사 현장에서는 오는 3월 개통 예정인 GTX A노선 수서∼동탄 구간의 진행 상황을 점검했다.

김 차관은 "공공기관 SOC 투자의 신속한 추진은 건설경기 침체의 극복을 뒷받침할 뿐 아니라 국민에게 필수적인 공공서비스를 적기에 공급해 중요성이 크다"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