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3일 화요일

  • 서울 15℃

  • 인천 16℃

  • 백령 13℃

  • 춘천 13℃

  • 강릉 11℃

  • 청주 15℃

  • 수원 15℃

  • 안동 12℃

  • 울릉도 12℃

  • 독도 13℃

  • 대전 15℃

  • 전주 14℃

  • 광주 13℃

  • 목포 14℃

  • 여수 14℃

  • 대구 15℃

  • 울산 15℃

  • 창원 14℃

  • 부산 14℃

  • 제주 15℃

G90 검색결과

[총 24건 검색]

상세검색

제네시스 G90, 연식변경에 고속도로 자율주행 빠졌다···왜?

자동차

제네시스 G90, 연식변경에 고속도로 자율주행 빠졌다···왜?

당초 기대를 모았던 제네시스 G90의 고속도로 자율주행(HDP) 기능 도입이 미뤄지게 됐다. 제한속도를 높이는 과정에서 추가적인 반복주행 검증과 개발 일정이 필요했다는 게 현대차의 설명이다. 현대차는 24일 고급브랜드 제네시스의 플래그십 세단인 G90의 연식변경 모델을 출시했다. 가솔린 3.5 터보 48V 일렉트릭 슈퍼차저 엔진을 일반 모델에도 추가한 점이 주요 특징이다. 제네시스 G90에는 ▲서라운드 뷰 모니터 ▲후측방 모니터 ▲원격 스마트

팰리세이드·쏘나타·G90, 강화된 美 IIHS 충돌평가서 '최고점'

자동차

팰리세이드·쏘나타·G90, 강화된 美 IIHS 충돌평가서 '최고점'

현대차그룹은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IHS)가 발표한 충돌평가에서 3개 차종이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SP+)' 등급에, 1개 차종이 '톱 세이프티 픽(TSP)' 등급에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TSP+ 등급을 받은 차량은 ▲현대차 팰리세이드 ▲기아 텔루라이드 ▲제네시스 G90이며, TSP 등급은 현대차 쏘나타가 받았다. 특히 텔루라이드는 전체 평가 항목에서 최고 등급을 획득하며 우수한 충돌 안전 성능을 입증했다. 팰리세이드와 G90

'럭셔리 세단 새 기준' 제네시스 G90, 올해의 차 뽑혔다

자동차

'럭셔리 세단 새 기준' 제네시스 G90, 올해의 차 뽑혔다

현대차그룹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가 또 다시 올해의 차로 뽑혔다. 지난 2019년 한국자동차 최초로 G70가 올해의 차에 선정된 이후 제네시스 G90이 두 번째다. 18일 제네시스에 따르면 세계적 권위의 자동차 전문지인 모터트렌드가 발표하는 '2023년 올해의 차'에 G90가 선정됐다. G90는 BMW i4, 쉐보레 콜벳 Z06, 혼다 시빅 타입 R 등 20개 이상의 후보 차량을 대상으로 진행된 안전성, 효율성, 가치, 디자인, 엔지니어링, 주행성능 등 6가지 항목 평가

제네시스, 레벨3 자율주행차 4분기 출시

자동차

제네시스, 레벨3 자율주행차 4분기 출시

현대차그룹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가 올해 4분기 레벨3 자율주행 기술을 탑재한다. 11일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제네시스는 올해 연말 출시 예정인 대형 세단 G90 연식 변경 모델에 고속도로 자율주행(HDP·Highway Driving Pilot) 기능을 탑재한다. HDP는 미국자동차공학회(SAE)가 분류한 자율주행(0∼5단계) 중 레벨 3에 해당하는 '조건부 자동화' 단계다. 운전자는 기능 고장이나 한계 상황 등 비상시에만 개입해 운전대를 잡으면 된다. 또 HDP는

'대형세단 판도 변화' 제네시스 G90, 벤츠 S클래스 판매 넘었다

'대형세단 판도 변화' 제네시스 G90, 벤츠 S클래스 판매 넘었다

자동차 메이커의 얼굴 마담인 대형세단 시장 판도가 바뀌고 있다. 토종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 G90이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 판매량을 넘어섰다. 4일 제네시스에 따르면 G90은 올해 1∼8월 국내 시장에서 1만4658대가 판매됐다. 월평균 판매량은 1830여대로 연간 2만대 판매는 문제없어 보인다. G90은 2015년 11월 제네시스 브랜드 출범과 함께 첫선을 보인 후륜 기반의 고급 세단이다. 평균 판매 가격이 1억원을 호가한다. 올 상반기 G90의 국내 판매량

제네시스 G90, 자동차 기자들이 뽑은 '2022 올해의 차' 선정

제네시스 G90, 자동차 기자들이 뽑은 '2022 올해의 차' 선정

제네시스 G90가 한국자동차기자협회가 뽑은 '2022 올해의 차'(Car of the Year)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자동차기자협회는 지난 8일 경기 화성 소재 한국교통안전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에서 열린 2022 올해의 차 최종 심사 결과, 제네시스 G90가 종합 만족도에서 84.07점(100점 만점)을 얻어 올해의 차에 올랐다고 15일 밝혔다. 제네시스 G90는 NVH(소음/진동) 항목에서 9.64점(10점 만점)의 높은 점수를 받았다. 계기 조작 편의성 항목에서 9.57점, 핸들링 및

제네시스 G90, 도로 위의 ‘퍼스트 클래스’···VIP 품격 느끼다

[시승기]제네시스 G90, 도로 위의 ‘퍼스트 클래스’···VIP 품격 느끼다

플래그십 세단은 사회적으로나 경제적으로 성공한 사람들의 상징으로 여겨진다. ‘사장님 차’가 아닌 ‘회장님 차’라는 수식어가 붙은 것만 보더라도, VIP 전용이라는 이미지가 강하다. 수입차 품질과 내구성을 좋게만 보던 과거에는 국산 플래그십 세단을 평가절하하는 시각이 많았다. 하지만 시간이 흐를수록 국산차와 수입차간 격차는 줄어들었고, 이제는 국산과 수입을 구분짓는 것조차 무의미해졌다. 일각에서는 국산차 기술력이 수입차를 압

장재훈 사장 “제네시스 플래그십 세단 G90, 연간 2만대 판매”

장재훈 사장 “제네시스 플래그십 세단 G90, 연간 2만대 판매”

장재훈 제네시스 브랜드 대표이사 사장(현대자동차 대표이사 겸)이 “제네시스의 플래그십 대형세단 ‘G90’의 글로벌 연평균 판매목표는 2만대”라며 “한국시장은 물론 북미, 중국 등 세계 주요 시장에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장 사장은 지난 11일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제네시스 수지 전시관에서 열린 ‘제네시스 G90 미디어 이벤트’에서 이 같이 밝혔다. 제네시스는 초대형 럭셔리 세단의 연간 글로벌 수요가 23만대 수준으로 정체될 것으로 예

제네시스 신형 G90, 계약 첫날 ‘1만2천대’ 돌파···年 판매량 갈아치웠다

자동차

제네시스 신형 G90, 계약 첫날 ‘1만2천대’ 돌파···年 판매량 갈아치웠다

현대차그룹의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의 신형 G90이 새로운 기록을 세웠다. 19일 제네시스 브랜드는 플래그십 세단 4세대 G90이 계약 개시 첫날 계약대수가 1만2000대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국내 초대형 럭셔리 세단 시장규모를 감안할 때 이번 4세대 G90의 계약 기록은 상당한 수준이라는 게 그룹 측의 설명이다. 제네시스 G90은 지난해 1~12월 누적 판매량이 1만9대으로 계약 첫날 연간 판매량을 넘어선 것. 이는 같은 기간 경쟁모델인 메르세데스-벤

제네시스 G90, 韓 넘어 글로벌 시장 ‘신호탄’ 쏜다···내달 중순 계약

자동차

제네시스 G90, 韓 넘어 글로벌 시장 ‘신호탄’ 쏜다···내달 중순 계약

제네시스 G90이 국내시장을 넘어 글로벌에서도 영향력을 확대할 계획이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내달 출시할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신형 G90(지 나인티)가 외관 디자인을 공개했다. 30일 제네시스는 G90 완전 변경 모델의 외장 디자인을 최초로 공개하고 다음 달 중순 계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G90는 세단과 롱휠베이스 두 가지로 출시될 예정이며 차량의 상세 사양은 계약 시작 시점에 공개할 예정이다. G90는 2018년 부분변경 모델 출시 이후 3년만의 완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