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4일 월요일

  • 서울 -2℃

  • 인천 -2℃

  • 백령 1℃

  • 춘천 -4℃

  • 강릉 -1℃

  • 청주 2℃

  • 수원 -1℃

  • 안동 -1℃

  • 울릉도 6℃

  • 독도 6℃

  • 대전 1℃

  • 전주 4℃

  • 광주 1℃

  • 목포 5℃

  • 여수 5℃

  • 대구 1℃

  • 울산 3℃

  • 창원 2℃

  • 부산 5℃

  • 제주 5℃

PF 검색결과

[총 93건 검색]

상세검색

태영건설 PF 사업장 처리방안 마감 D-1···"복잡한 이해관계로 막판 진통"

금융일반

태영건설 PF 사업장 처리방안 마감 D-1···"복잡한 이해관계로 막판 진통"

태영건설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사업장 59곳의 처리방안 제출 시한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지만, 복잡한 이해관계로 인해 아직 절반도 이를 내놓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연합뉴스와 금융권에 따르면 태영건설과 관련한 PF 사업장 59곳 중 23일까지 산업은행에 사업장 처리방안을 제출한 대주단은 10여 곳으로 집계됐다. 마감일 26일에 맞춰 대다수 사업장이 방안을 제출할 것으로 예상되나, 그때까지 처리방안을 확정하지 못하는 사업장도

"PF 내부 정보로 부당 이익"···금감원, 금융투자사 직원 적발

증권일반

"PF 내부 정보로 부당 이익"···금감원, 금융투자사 직원 적발

펀드 운용 업무를 맡으면서 확보한 정보로 개인 잇속을 챙긴 금융투자회사 직원이 감독당국의 감시망에 포착됐다. 25일 금융감독원은 작년부터 시행한 금융투자사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기획검사 등을 통해 직무정보를 이용한 사익 추구 행위를 적발했다고 밝혔다. 금감원에 따르면 A금융투자사 운용역은 회사 펀드로 자신이 투자한 타 운용사 펀드의 부동산을 매수함으로써 이해 상충 관리의무를 위반했다. 또 일부 운용역은 프로젝트금융투

모기업 신용등급 강등된 SGC이테크건설···현금  확보중이나 미수금은 부담

건설사

[건설 살림살이 긴급점검⑧]모기업 신용등급 강등된 SGC이테크건설···현금 확보중이나 미수금은 부담

시장에서 PF 부실 우려가 커지고 있다. 시공 능력 평가 16위인 태영건설이 워크아웃을 신청하면서 업계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2023년 9월 말 기준 부동산 PF 규모는 134조3000억원. 한국기업평가가 유효등급을 보유한 21개 건설사를 대상으로 집계한 결과 이들 업체의 2023년 8월 말 기준 부동산 PF 우발채무는 22조8000억원에 달했다. 이미 한계기업들은 부도를 냈다. 지난해에만 부도가 난 건설사가 총 19곳으로 2020년 이후 가장 많

금융당국, PF 부실사업장 정리 장애 요인 없애기 위해 협의체 시동

금융일반

금융당국, PF 부실사업장 정리 장애 요인 없애기 위해 협의체 시동

금융당국이 PF부실사업장 정리를 적극 추진하기 위해 협의체를 출범하고 경·공매 제도개선을 추진하기로 했다. 18일 금융당국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지난 15일 금융회사, 건설업계, 신탁사 등이 참여한 가운데 경·공매 장애요인에 대한 제도개선 추진을 위한 협의체 출범 회의를 열었다. 이들은 경·공매 진행 장애 요인들에 대해 정보를 공유하고 해결 방안 등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 것으로 전해졌다. 금융당국은 시장 매물의 원활한 소화를 위해 현재

KCC건설, 실적 상승 추세지만···차입금·사채 부담

건설사

[건설 살림살이 긴급점검⑥]KCC건설, 실적 상승 추세지만···차입금·사채 부담

시장에서 PF부실 우려가 커지고 있다. 시공능력평가 16위인 태영건설이 워크아웃을 신청하면서 업계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2023년 9월 말 기준 부동산 PF규모는 134조3000억원. 한국기업평가가 유효등급을 보유한 21개 건설사를 대상으로 집계한 결과 이들 업체의 2023년 8월 말 기준 부동산PF 우발채무는 22조8000억원에 달했다. 이미 한계기업들은 부도를 냈다. 지난해에만 부도가 난 건설사가 총 19곳으로 2020년 이후 가장 많았다

서희건설, 재무 상태 양호...연내 차입금 연장은 부담

건설사

[건설 살림살이 긴급 점검⑦]서희건설, 재무 상태 양호...연내 차입금 연장은 부담

시장에서 PF 부실 우려가 커지고 있다. 시공 능력 평가 16위인 태영건설이 워크아웃을 신청하면서 업계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2023년 9월 말 기준 부동산 PF 규모는 134조3000억원. 한국기업평가가 유효등급을 보유한 21개 건설사를 대상으로 집계한 결과 이들 업체의 2023년 8월 말 기준 부동산 PF 우발채무는 22조8000억원에 달했다. 이미 한계기업들은 부도를 냈다. 지난해에만 부도가 난 건설사가 총 19곳으로 2020년 이후 가장 많

김주현 금융위원장 "부실 PF사업장 파악중···대응할 것"

금융일반

김주현 금융위원장 "부실 PF사업장 파악중···대응할 것"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부실 PF(부동산프로젝트파이낸싱)사업장을 파악 중에 있다고 재차 밝혔다. 김 위원장은 29일 열린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오기형 정무위원회 의원(더불어민주당)의 질의에 대해 "코로나19 위기때 부채를 너무 지면서 (부채리스크) 심리적 부담이 큰 상황"이라며 "부실PF 사업장은 우려되는 곳을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구체적으로 몇 개, 어디가 부실인지는 대외적으로 말씀드리기 어려우나 (의원님이)부족한 게

기업대출 리스크 '적색등'···부동산대출 연체액도 2년전比 3배↑

금융일반

기업대출 리스크 '적색등'···부동산대출 연체액도 2년전比 3배↑

금융권 대출부실 위기감이 고조된 가운데 기업대출 연체율 상승 추이가 계속되고 있다. 태영건설 워크아웃 사태가 터진 지난해 연말 기준 부동산업 대출 연체율 상승세도 심상치 않은 모양새다.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2023년 11월 국내은행 원화대출 연체율 현황(잠정)'에 따르면 국내은행의 원화대출 연체율(1개월이상 원리금 연체기준)은 0.46%로 전월말(0.43%) 대비 0.03%포인트 올랐다. 신규연체 발생액은 2조7000억원으로 전월보다 3000억원 증가, 신규연체율

그룹사 지원으로 한숨 돌린 신세계건설

건설사

[건설 살림살이 긴급점검③]그룹사 지원으로 한숨 돌린 신세계건설

시장에서 PF 부실 우려가 커지고 있다. 시공 능력 평가 16위인 태영건설이 워크아웃을 신청하면서 업계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2023년 9월 말 기준 부동산 PF 규모는 134조3000억원. 한국기업평가가 유효등급을 보유한 21개 건설사를 대상으로 집계한 결과 이들 업체의 2023년 8월 말 기준 부동산 PF 우발채무는 22조8000억원에 달했다. 이미 한계기업들은 부도를 냈다. 지난해에만 부도가 난 건설사가 총 19곳으로 2020년 이후 가장 많

HJ중공업, 부산 원도심 진출 확대··· 해모로 타운 조성

건설사

HJ중공업, 부산 원도심 진출 확대··· 해모로 타운 조성

HJ중공업 건설부문이 부산 서대신동을 중심으로 한 원도심 일대에 해모로 아파트를 분양하면서 브랜드 타운 조성에 나서고 있다. HJ중공업이 시공한 서대신 5구역에는 '대신 해모로 센트럴(733가구)'이 지난 2022년 입주를 완료했고, 시공을 앞둔 서대신 4구역(542가구)도 올해 분양을 앞두고 있다. 부산 원도심에 도합 1275세대 규모의 해모로 타운이 들어서게 되는 것이다. 업계에서는 그간 신흥 주거지로 급부상한 부산 동부산권과 강서권에 비해 상대적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