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5일 토요일

  • 서울 24℃

  • 인천 24℃

  • 백령 20℃

  • 춘천 27℃

  • 강릉 22℃

  • 청주 25℃

  • 수원 24℃

  • 안동 22℃

  • 울릉도 22℃

  • 독도 22℃

  • 대전 25℃

  • 전주 25℃

  • 광주 26℃

  • 목포 25℃

  • 여수 26℃

  • 대구 24℃

  • 울산 23℃

  • 창원 28℃

  • 부산 28℃

  • 제주 23℃

이슈플러스 美 연준 매파 위원 "연준 2번 이상 금리 올릴 확률 40%"

이슈플러스 일반

美 연준 매파 위원 "연준 2번 이상 금리 올릴 확률 40%"

등록 2023.09.27 08:47

김선민

  기자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 내 매파(통화긴축 선호)로 꼽히는 위원이 인플레이션 고착으로 기준금리를 1번 넘게 인상해야 할 확률이 40% 정도 된다고 평가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26일(현지시간) 닐 카시카리 미니애폴리스 연방준비은행(연은) 총재는 미니애폴리스 연은 홈페이지에 올린 서한을 통해 향후 경제전망을 2개 시나리오로 제시했다.

카시카리 총재는 첫 번째 시나리오로 '연착륙' 경로를 제시하면서 확률을 60%로 판단했다.

연준이 금리를 잠재적으로 한 차례 인상한 후 상당 기간 이 수준을 유지하면서 물가상승률을 목표 수준인 2%로 합리적인 기간 내에 되돌리는 경로다.

카시카리 총재는 "우리가 관찰할 수 있는 탄력적인 경제 활동은 우리가 달성하고자 하는 연착륙 시나리오와 점점 더 비슷해 보인다"며 "인플레이션 진전과 노동시장 성과로 인해 현시점에서 이런 결과를 달성할 확률은 60%로 본다"라고 말했다.

두 번째 경로는 인플레이션 압력이 고착화되는 시나리오로, 기준금리를 1번 넘게 인상해야 할 확률이 40%라고 판단했다.

카시카리 총재는 "이런 시나리오에서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는 인플레이션을 목표 수준으로 되돌리기 위해 기준금리를 유의미하게 더 높은 수준으로 올려야 할 것"이라고 판단했다.

그는 "다행히 어떤 시나리오가 우세해질지 판단하기 위해 우리는 향후 몇 달간 인플레이션의 진행 상황을 관찰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카시카리 총재는 올해까지만 FOMC에서 투표권을 행사한다.

카시카리 총재의 이런 발언은 전날 나온 JP모건체이스의 제이미 다이먼 회장의 경고와 함께 이날 시장의 위험회피 심리 확대에 영향을 미쳤다.

다이먼 회장은 전날 '타임스오브인디아'와의 인터뷰에서 전 세계가 스태그플레이션(경기 위축 속 물가 상승)과 함께 연준의 기준금리가 7%를 기록하는 최악의 시나리오에 대비하지 못할 수도 있다고 경고했다.

다이먼 회장은 금리가 3%에서 5%로 오를 때보다 5%에서 7%로 인상하는 것이 훨씬 고통스러울 것이라면서 "전 세계가 금리 7%에 준비가 돼 있는지 모르겠다"고 덧붙였다.
ad

댓글